탄생계

조회 수 2640 추천 수 49 2007.05.22 23:43:23

금산사

                                                                                                                 


     탄생계

     때는 사월 파일
     맑고 화한 기운 고르고 알맞은데
     보살은 齋戒하고 깨끗한 덕 닦았기에
     오른쪽 옆구리로 나셨도다
     큰 자비는 온 세상을 건지려 하기에
     그 어머니를 괴롭히지 않나니

     아우르바왕은 다리로 났고
     푸르사왕은 손으로 났고
     마안다투리왕은 정수리로 났고
     카쿠시이바투왕은 겨드랑이로 났네

     보살도 또한 그와 같아서
     오른쪽 옆구리로 태어나셨네

     차츰차츰 태에서 나오자
     그 광명은 두루 널리 비추어
     마치 허공에서 떨어지는 것 같아
     나오는 그 문(門)에서 나지 않으셨나니

     한량이 없는 겁에 덕을 닦아서
     나서도 죽지 않음 스스로 알아
     조용하고 편안하여 허둥거리지 않고
     밝고 드러나고 묘하고 단정했네       

     바르고 참된 마음 흐트러지지 않고
     편안하고 조용히 일곱 걸음 걸을 때에
     발바닥이 편편한 발꿈치는
     마치 환한 일곱 별 같았네                

     사자 걸음처럼
     사방을 두루 관찰하면서.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