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설아미타경 佛說阿彌陀經

조회 수 1619 추천 수 0 2013.08.03 00:53:23

                                                                                       

  도선사 대웅전 아미타삼존불

 

 

 

 

1,  법회중증분 法會衆證分

 

여시아문 일시 불  재사위국 기수급 고독원 여대비구 승천 이백오십인 구 개시대아라한

중소지식 장로사리불  마하목건련 마하가섭 마하가전연 마하구치라 리바다 주리반타가

난타  아난타  라후라  교범바제  빈두로파라타  가류타이  마하겁빈나  박구라  아누루타

여시등 제대제자 병제보살마하살 문수사리법왕자 아일다보살 건타하제보살 상정진보살

여여시등제대보살  급석제환인등 무량제천대중 구(이시니라)

 

법회를 증명하시다 /  한글해석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

한 때 부처님께서 천 이백 오십 명이나 되는 많은 비구대중과 함께 사위국 기원정사에

계시었다. 그들은 모두 덕망이 높은 큰 아라한으로 여러 사람들에게 잘 알려진 선지식

이었다

 

즉 장로사리불  마하목견련  마하가섭  마하가전연  마하구치라  리바다 주리반타가 난타

아난타  라후라  교범바제  빈두로파라타 가루타이  마하겁빈나 박구라 아누루타와  같은

모두 큰  제자들이었다. 이밖에 모든 보살마하살과 문수사리법왕자  아일다  (미륵) 보살

건타하제보살  상정진보살 등  큰 보살과 석제환인 등 수많은 천상대중들도 자리를 함께

하였다

 

 

 

2, 불토의정분 佛土依正分

이시 불고장로사리불 종시서방 과 십만억불토 유세계 명왈극락 기토 유불 호아미타 금현재설법

 

불국토를 말씀하시다 / 한글해석

 

그때 부처님께서 장로 사리불에게 말씀하셨다.

여기에서 서쪽으로 십만억 불국토를 가면 한 세계가 있으니 이름을 (극락)이라  하느니라

거기에 부처님이 한 분 계시는데 그 명호를 아미타불이라하며 법을 설하고 계시느니라

 

 

 

 

3, 보수지연분 寶樹池蓮分

사리불  피토 하고  명위극락  기국중생 무유중고  단수제락 고명극락 우사리불 극락국토

칠중난순 칠중나망 칠중항수 개시사보 주잡위요 시고 피국  명왈극락 우사리불 극락극토

우칠보지 팔공덕수 충만기중 지저 순이금사 포지 사변계도 금  은 유리 파려 합성 상유누각

역이 금  은 유리  파려 자거  적주마노  이엄식지  지중연화  대여거륜  청색청광 황색황광

적색적광 백색백광 미묘향결 사리불 극락국토 성취여시공덕장엄

 

보배로운 못 속의  연꽃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그 세계를 어째서 극락이라 하는지 아는가.   그 나라 중생들은 아무런 괴로움이

없고 즐거움만 있으므로 극락이라 하느니라. 그리고 극락세계에는 일곱 겹으로 된 난간과 일곱 겹의 나망(구슬로 장신된 그물)과 일곱 겹의 가로수가 있는데 모두 다 금 은 유리 파려의 네가지 보배로 이루어져 온 나라를 둘려싸고 있으므로 극락이라  하느니라

 

사리불이여, 극락국토에는 또 칠보로 된 연못이 있고 그 연못에는 여덟 가지 공덕을 지닌 물로  가득하며  바닥은  순수한  금모래로  깔려 있고  연못  사방에는 금  은 유리  파려의 네 가지

보배로된 계단이 있다 

 

그  위에는  누각이 있는데  금  은  유리  파려  자거  적진주 마노 등의 칠보로  장엄하게 꾸며져  있느니라. 그리고 그 연못 가운데 큰 수레바퀴만한 연꽃이 피어 푸른꽃에는 푸른 광채가

붉은 꽃에서는  붉은 광채가 흰꽃에서는 흰 광채가 나는데 참으로 아름답고 향기롭고  정결

하느니라. 사리불이여, 극락국토는 이와 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4, 천인공양분 天人供養分

우사리불 피불국토 상작천악 황금위지 주야육시 천우만다라화 기국중생 상이청단 각이의극

성중묘화 공양타방십만억불 즉이식시 환도본국 반사경행 사리불 극락국토 성취여시공덕장엄

 

하늘과 사람이 고양하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또 저 불국토에는 항상 천상의 음악이 연주되고 황금으로 이루어진

땅위에서는 밤 낮으로 끊임없이 천상의 만다라꽃이 비오듯이 내리느니라

 

그 불국토의 중생들은 항상 이른 아침마다 가지가지의 아름다운 꽃을 바구니에 담아 다른 세계로 다니면서 십만억 부처님께 공양하고 바로 식전에 돌아와 식사를 마치고는 산책을 즐기느니라. 사리불이여,  극락세계는 이와 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5, 금수연법문 禽樹演法分

부차사리불 피국 상유종종기묘잡색지조 백학 공작 앵무 사리 가릉빈가공명지조 시제중조 주야육시 출화아음 기음 연창 오근오력칠보리분 팔성도분여시등법 기토중생 문시음이 개실 염불 염법 염승 사리불 여물위차조 실시죄보소생 소이자하 피불국토 무삼악도 사리불 기불국토 상무악도지명 하황유실 시제중조 개시아미타불 욕령법음 선류 변화소작 사리불 피불국토 미풍 취동 제보항수 급보라망 출미묘음 비여백천종악 동시구작 문시음자 자연개생염불 염법 염승지심 사리불 기불국토 성취여시공덕장엄

 

짐승들도 법문을 듣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또 그 불국토에는 아름답고 기묘한 여러 빛깔을 지닌 새들이 있는데 백학

공작 앵무새  사리새 가릉빈가 공명조 등이 밤낮으로 끊임없이 평화롭고 맑은 소리로

노래하느니라

 

그 소리는 한결같이 부처님의 설법의 노래로  오근 과 오력과  칠보리분과  팔정도 등을  

설하는  소리가 흘러나오느니라. 그러나 중생들이 그 소리를 들으면 부처님을 생각하고

법문을  생각하며 스님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깊어지느니라.  사리불이여, 이 새들이

실제로 죄업으로 인하여 생긴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말지니라.왜냐하면 그 불국토에는

지옥 아귀 축생 등 (삼악도)가 없기 때문이니라. 사리불이여, 그 불국토에는 삼악도라는

이름도 없는데 어떻게 실제로 그런 것이 있겠는가.   이와 같은 여러 새들은 모두 아미

타불께서 법문을 설하기 위하여 화현으로 만드신 것이느니라.

 

사리불이여, 그 불국토에는 미풍이 불면 갖가지 보배로 장식된 가로수와 나망에서 아름

다운   소리가 나는데 그것은 마치 백천 가지의 음악이 동시에 울리는 것과 같느니라.

이 소리를 듣는 사람은 자연히 부처님을 생각하고 법문을 생각하며 스님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저절로 우러나느니라. 사리불이여,이 불국토는 이와  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

졌느니라

 

 

 

 

6, 불덕무량분 佛德無量分

사리불 어여의운하 피불 하고 호아미타 사리불 피불광명 무량 조시방국 무소장애 시고 호위아미타 우사리불 피불수명 급기인민 무량무변아승지겁 고명아미타 사리불 아미타불 성불이래 어금십겁 우사리불 피불 유무량무변성문제자 개아라한 비시산수지소능지 제보살 역부여시 사리불 피불국토 성취여시공덕장엄

 

 

부처님의 공덕은 헤아릴 수 없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그대 생각에 어찌하여 그 부처님을 아미타불 이라는 줄 아는가

사리불이여, 그 부처님의 광명은 한량이 없어 시방세계를 두루 비추어도 조금도

걸림이 없기 때문에 무량한 광명의 부처님 (무량광불) 아미타불이라 하느니라

 

사리불이여,  그 부처님의 수명과 그 나라 사람들의 수명과 한량 없는 아승지겁

이므로 무량한 수명의 부처님 (무량수불) 아미타불이라 하느니라

 

사리불이여, 아미타불이 성불한 지는 벌써 (열겁) 이 지났느니라. 그리고 그 부처님에게

헤아릴 수 없는 많은 성문 제자들이 있는데 모두 아라한들로서 그  수는 어떠한 숫자로

도 능히 헤아릴 수 없으며 보살대중의 수도 또한 그러하느니라. 사리불이여, 이 불국토는

이와 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7, 왕생발원문 往生發願分

우사리불 극락국토 중생생자 개시아비발치 기중 다유일생보처 기수심다 비시산수 소능지지

단가이무량무변아승지겁 설 사리불 중생문자 응당발원 원생피국 소이자하 득여여시제상선인

구회일처

 

다시 태어나는 바램을 일으키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극락세계에 태어나는 중생들은 모두다 보리심에서 물러나지 않는 이들이며

그  가운데는  일생보처에 오른  이들이 한량 없이 많아  숫자나 비유로는  헤아릴 수 없고

다만 무량무변 아승지로 말할 뿐이니라. 사리불이여,이 말을 들은 중생들은 마땅히 서원

을 세워 저 국토에 가서 나기를 원해야 할 것이니라 왜냐하면 거기 가면 그와 같이 제일

가는 선한 사람들과 한데 모여 살 수 있기 때문이니라.

 

 

 

 

8, 수지정행분 修持正行分

사리불 불가이소선근복덕인연 득생피국 사리불 약유선남자 선여인 문설아미타불 집지명호

약일일 약이일 약삼일 약사일 약오일 약육일 약칠일 일심불란 기인 임명종시 아미타불 여제성중 현재기전 시인종시 심부전도 즉득왕생아미타불 극락국토 사리불 아견시리 고설차언 약유중생

문시설자 응당발원 생피국토

 

바른 행을 닦아 지니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조그마한 선근이나 복덕의 인연으로는 저 국토에 가서 날 수 없느니라

사리불이여,  어떤 선남자 선여인이 아미타불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하루나 이틀  사흘

나흘  닷새 엿새 이레동안 한결같은 마음으로 아미타불의 이름을 외우되 조금도 마음이

흩트러 지지  않으면  그가 목숨을  마칠때에는  아미타불이 여러 성인 대중들과  함께

그 사람 앞에 나타나실 것이니라

 

그러므로 그 사람은 목숨을 마칠 때에 생각이 뒤바뀌지 않고 아미타불의  극락국토에

왕생하게될 것이니라. 사리불이여, 나는 이러한 이익됨을 알고 이와 같은 말을 한 것이니

어떤 중생이든지 이 말을 들은사람은 마땅히 저 국토에 가서 나기를 서원해야 하느니라.

     

 

 

 

9, 동찬권신분 同讚勸信分 

사리불 여아금자 찬탄아미타불 불가사의공덕 동방 역유아촉비불 수미상불 대수미불 수미광불 묘음불 여시등항하사수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남방세계 유일월등불 명문광불대염견불 수미등불 무량정진불 여시등항하사수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서방세계 유무량수불 무량상불 무량당불 대광불 대명불 보상불 정광불 여시등항하사수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북방세계 유염견불 최승음불 난저불 일생불 망명불 여시등항하사수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하방세계 유사자불 명문불 명광불 달마불 법당불 지법불 여시등항하사수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함께 기리고 믿음을 전하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내가 지금 아미타불의 불가사의한 공덕의 이익을 찬탄한 것처럼  동방에도

아촉비불  수미상불 대수미불  수미광불 묘음불이 계시느니라.  이와 같은 항하의 모래수 같이많은 부처님들도 각기 그 국토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셨다

 

사리불이여, 서방세계에도 무량수불  무량상불 무량당불  대광불  대명불  보상불 정광불이 계신다. 이와 같은 항하의 모래수같이 많은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 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셨다.

 

사리불이여,  북방세계에도 염견불  최승음불  난저불 일생불  망명불이 계시느니라

이와 같은 항하의 모래수같이 많은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셨다.

 

사리불이여, 하방세계에도 사자불 명문불  명광불 달마불  법당불  지법불이 계시느니라

이와 같은 항하의 모래수같이 많은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 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셨다

 

사리불이여, 상방세계에도 범음불  수왕불 향상불 향광불  대염견불  잡색보화엄신불

사라수왕불  보화덕불 견일체의불 여수미산불이 계시느니라

 

이와 같은 항하의 모래수같이 많은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 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셨다. (너희 중생들은 마땅히 믿을지니 모든 부처님

께서 한결같이  찬탄하시고 호념히시는 불가사의한공덕이 있는 이 경을 진심으로 믿으라.)

       

 

 

 

10, 문법신원분 聞法信願分

사리불 상방세계 유범음불 숙왕불 향상불 향광불 대염견불 잡색보화엄신불 사라수왕불 보화덕불 견일체의불 여수미산불 여시등 항하사수 제불 각어기국 출광장설상 변부삼천대천세계 설성실언 여등중생 당신시칭찬불가사의공덕 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어여의운하 하고 명위일체제불 소호념경 사리불 약유선남자선여인 문시경 수지자 급문제불명자  시제  선남자선여인

 

개위일체제불공소호념 개득불퇴전어아뇩다라삼먁삼보리 시고 사리불 여등 개당신수아어 급제불소설 사리불 약유인 이발원 금발원 당발원 욕생아미타불국자 시제인등 개득불퇴전어아뇩다라삼먁삼보리 어피국토 약이생 약금생 약당생 시고 사리불 제선남자선여인 약유신자 응당발원 생피국토

 

법을 듣고 믿음과 바램을 내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그대 생각에 어찌하여 이 경의 이름을 모든 부처님들이 한결같이 보호하시는 경이라 하는 줄 아는가. 어떤 선남자 선여인들이 이경을 듣고 받아지니거나 또는 모든 부처님의 이름을 들으면 이와 같은선남자 선여인들은 모두다 모든 부처님께서 함께 보호하시고 기억하시어 아뇩다라삼먁삼보리에서 물러나지 않게 하시기 때문이니라

 

그러므로 사리불이여, 그대들은 마땅히 내 말과 여러 부처님께서 하신 말씀을 잘 믿고 받들아야하느니라. 사리불이여,  여떤 사람이 아미타불의 극락국토에 가서 나기를 이미 발원하거나 혹은 장차 발원하다면 그들은 모두가 아뇩다라삼먁삼보리에 물러나지 않고 그 국토에 벌써 났거나

지금 나거나 혹은 장차 날 것이니라

 

그러므로 사리불이여, 나의 가르침을 믿는 선남자 선여인은

마땅히 저 극락국토에 가서 나기를 발원해야 할 것이니라.

 

 

 

 

11, 호찬감발분 互讚感發分

사리불 여아금자 칭찬제불불가사의공덕 피제불등역칭설아불가사의공덕 이작시언 석가모니불 능위심난희유지사 능어사바국토 오탁악세 겁탁 견탁 번뇌탁 중생탁 명탁중 득아뇩다라삼먁삼보리 위제중생 설시일체세간난신지법 사리불 당지 아어오탁악세 행차난사 득아뇩다라삼먁삼보리 위일체세간 설차난신지법 시위심난

 

서로 기리며 느낌을 일으키다 / 한글해석

 

사리불이여. 내가 지금 여러 부처님의 불가사의한 공덕을 찬탄하는 것처럼

저 모든 부처님께서도또한 나의 불가사의한 공덕을 이렇게 찬탄하셨니라

 

석가모니 부처님께서 참으로 어렵고 희유한 일을 능히 하셨도다. 시대가 흐리고 견해가

흐리고 번뇌가 흐리고 중생이 흐리고. 수명이 흐린 이 사바세계에서 아뇩다라삼먁삼보리를얻으시고 중생들을 위하사 세상 사람들이 위해 이 믿기 어려운 법을 설하셨도다 

 

사리불이여,  마땅히 알라. 내가 이 오탁악세에서 갖은   어려운 일을 행하여 아뇩다라삼먁삼보리를 얻고 모든 세상사람들을 위해 이 믿기 어려운 법을 설하는 것은 참으로 어려운

일이 아닐수 없느니라

 

 

 

 

12, 유통보도분 流通普度分

불설차경이 사리불 급제비구 일체세간천인아수라등 문불소설 환희신수 작례이거.

 

이경이 유통되어 널리 건지다 / 한글해석

 

부처님께서 이 경을 설하여 마치시니 사리불 및 여러 비구들과 모든 세간의 천인

아수라 등이 부처님의 말씀을 듣고 기뻐하면서 믿고 받들며 예배하고 물러갔다.

 

 

 

 

 불설아미타경 끝

 

 

 

오근 ...........  신심 정진 염근 바른생각 지혜

오력 ..........   믿는힘  정진하는 힘 생각하는 힘  선정하는 힘  지혜의 힘

칠보리분.....  수행시 선악을 가리는 일곱가지 지혜

일생보처.... ..이번만 이 세상에 머물고 다음 생에는 부처가 될 수 있는 보살의 최고지위

 

 

 

 

List of Articles

조계사 백중기도 입재

  • 2013-07-01
  • 조회 수 1513

경주 동국대학교. 김교각 지장왕보살상(신라 제33대성덕대왕의 아들) 우란분절은 불교가 효행을 강조하는 날인 동시에 조상천도를 위해 재齋를 베푸는 날이라는 것은 이미 잘알고 계시지만 여기에 더...

49, 회향

  • 2013-06-01
  • 조회 수 3157

반야용선 맨앞에 번을들고 서계신분은 나무대성인로왕보살이시고 중앙에 앉아 계신분은 아미타부처님. “ 영가축원문 ” 금일천도 소청재자 이종익 영가시여 저희들이 영가위해 일심으로 염불하니 생사고해 업장...

부처님오신날 '석가탑등' 불을 밝히다

  • 2013-05-07
  • 조회 수 1300

 2013년도 초파일 광화문 석가탑등(燈) 기원문 생명의 기운이 향기로운 꽃잎으로 허공을 장엄하고 만나는 얼굴마다 웃음이 가득한 이때에 모든 생명의 평화와 안락을 위해 부처님은 우리 곁에 오셨...

문수동자게

  • 2013-04-04
  • 조회 수 1603

문수동자게(文殊童子偈) 성 안 내는 그 얼굴이 참다운 공양구요 부드러운 말 한마디 미묘한 향이로다 깨끗해 티가 없는 진실한 그 마음이 언제나 한결 같은 부처님 마음일세. 면상무진공양구 面上無瞋供養具 구리무...

우선순위

  • 2013-03-16
  • 조회 수 1213

우선순위 무슨 일이든지 앞과 뒤의 순서가 있게 마련이다 우선 순위에 따라 미리미리 준비하라 그러면 당황하거나 허둥대는 일이 없을 것이다 때가 되어야 비로서 노력을 기울이는 사람은 마땅히 할 일...

잡아함경

  • 2013-03-01
  • 조회 수 2223

싸움에서 이기면 원수가 늘어나고 싸움에 진 괴로움은 잠시라도 불편하다. 이기고 짐을 둘 다 버리면 누우나 깨나 항상 마음 평온하리라. - 잡아함경 -